문화ㆍ과학

날씨가 궁금하다면?

정보광장


홈 > 종합뉴스 > 사회 > 사회일반

“충남교육을 대한민국 교육의 모델로 만들 터”

기사입력 2009-04-06 15:04:09
확대 축소

우선 교육수장들이 양심의 경보장치가 마비되어 마음단속이 않되어 검은돈의 유혹의 사슬을 끊지 못하는 점과 전국최하위 학력의 수치, 선생님들이 생존자교사로 직무수행 하는일이라 하겠습니다.
 
법적권위로만 휘두르는 교육감의 권도에서 오는 관습적 교육행정의 폐해가 연속적으로 부패의 행진으로 이어지고 있고, 교직은 생계유지를 위한직업인 이전에 국가교육의 백년대계를 짊어진 교육의 사명을 간직하고 국가인재를 길러야 하는 사명이 있음에도 교사의 사명과 책임을 소홀히 하고 있기때문 이라 생각합니다.
 
이에 창의적 교육경영으로 교육감의 권도를 전문적권위,윤리적,인간적권위로 교육감의 사명을 다해야 할 것이며 관습적교육방법(3가지)-관습적교단용어(4가지)에서 21c 창의적교육방법,창의적 교단용어로 개혁해야 합니다. 또한 생존자교사에서 사명자교사로 교사의 변신이 필요할 것입니다.

학생들의 말하기에 대한 문제점은 크게 표준말의 미이해와, 언어폭력의 극치, 외계어로 인한 언어파괴 현상심화 등이라 생각합니다.

또한 쓰기교육에 대한 문제점은 교육현장에서 정필교육지도자 부재로 변형된글자체의 생산과, 컴퓨터로 쓰는기회가 일상생활에서 거의 사라지고 있습니다.

그리고  6하원칙에 의한 글쓰기 능력의 기초부실은 논술작성에서 힘을 발휘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표준말,긍정의 말,믿음의 말 훈련을 강화하고, 정필교육지도자 육성과 초등교육강화로 기초튼튼한 초석이 되도록 할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온라인상의 언어 사용의 문제는 과거 PC통신에서의 `효율적인 줄여쓰기'의 수준을 넘어 기존의 멀쩡한 언어를 파괴하는 양상으로 나타나고 있는데 국가적인 대책이 필요하다고 생각됩니다.

21c 국가간 교육전쟁과 국내의 교육경쟁력에서 승리하기위해서는 훌륭한 교사와 무능한 교사, 생존자교사와 사명자교사, 좋은 교사와 덜 좋은 교사, 선생님으로서의 직무와 스승님으로서의 직무의 차이에서 결판난다고 전망하기에 교원평가제는 반드시 필요하고 교원평가제뿐만아니라 교장·교감평가도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공교육의 질을 점검하고 개선하기위하여 국가수준의 일제평가는 필히 필요하며, 학교교육시스템과 교사들의 교사활동에 많은 변화가 예고되어 교육의 질을 업그레이드 할 것입니다.

학생들의 수준이 어느정도인지 알지 못하고 교육을 한다는 것은 어리석은 일이기에 제자들의 피드백자료와 출발점행동을 찾기에 꼭 필요합니다.

미국,영국,일본에서도전국학력고사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다만 학업성취도 비중을 교사들은 크게 느끼지 않고 있고 지역간,학교간 학력을 비교하는것보다는 제자개인에게 초점이 맞추어져 피드백이 필요하다 생각됩니다.
 
또한 학업성취정도가 개인별로 누가기록되어 평가포트폴리오를 통하여 성적의 질적관리가 필요할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평가 때문에 인성교육의 실종은 예방되어야 할 것입니다.

건국60년 동안 실시한 관습적 교육방법과 관습적교단용어를 학부모가 무릎을 탁 칠만한 충남교육정책으로 공약한 21c창의적 교육경영·스와트인재경영을 시행하고 부정부패, 검은돈의 유혹에서을 물리치도록 하겠습니다.

또한 전국학력최하위의 불명예를 털어내고 충남교육이 대한민국 교육의 모델로 자리 잡을 것입니다. 충남교육 가족이 쌓아 올린 교육의 금자탑을 다시 구축하기 위하여 노력하겠습니다

우선 교육수장들이 양심의 경보장치가 마비되어 마음단속이 않되어 검은돈의 유혹의 사슬을 끊지 못하는 점과 전국최하위 학력의 수치, 선생님들이 생존자교사로 직무수행 하는일이라 하겠습니다.
 
법적권위로만 휘두르는 교육감의 권도에서 오는 관습적 교육행정의 폐해가 연속적으로 부패의 행진으로 이어지고 있고, 교직은 생계유지를 위한직업인 이전에 국가교육의 백년대계를 짊어진 교육의 사명을 간직하고 국가인재를 길러야 하는 사명이 있음에도 교사의 사명과 책임을 소홀히 하고 있기때문 이라 생각합니다.

이에 창의적 교육경영으로 교육감의 권도를 전문적권위,윤리적,인간적권위로 교육감의 사명을 다해야 할 것이며 관습적교육방법(3가지)-관습적교단용어(4가지)에서 21c 창의적교육방법,창의적 교단용어로 개혁해야 합니다.

또한 생존자교사에서 사명자교사로 교사의 변신이 필요할 것입니다.

학생들의 말하기에 대한 문제점은 크게 표준말의 미이해와, 언어폭력의 극치, 외계어로 인한 언어파괴 현상심화 등이라 생각합니다.

또한 쓰기교육에 대한 문제점은 교육현장에서 정필교육지도자 부재로 변형된글자체의 생산과, 컴퓨터로 쓰는기회가 일상생활에서 거의 사라지고 있습니다.
 
그리고  6하원칙에 의한 글쓰기 능력의 기초부실은 논술작성에서 힘을 발휘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표준말,긍정의 말,믿음의 말 훈련을 강화하고, 정필교육지도자 육성과 초등교육강화로 기초튼튼한 초석이 되도록 할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온라인상의 언어 사용의 문제는 과거 PC통신에서의 `효율적인 줄여쓰기'의 수준을 넘어 기존의 멀쩡한 언어를 파괴하는 양상으로 나타나고 있는데 국가적인 대책이 필요하다고 생각됩니다.

21c 국가간 교육전쟁과 국내의 교육경쟁력에서 승리하기위해서는 훌륭한 교사와 무능한 교사, 생존자교사와 사명자교사, 좋은 교사와 덜 좋은 교사, 선생님으로서의 직무와 스승님으로서의 직무의 차이에서 결판난다고 전망하기에 교원평가제는 반드시 필요하고 교원평가제뿐만아니라 교장·교감평가도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공교육의 질을 점검하고 개선하기위하여 국가수준의 일제평가는 필히 필요하며, 학교교육시스템과 교사들의 교사활동에 많은 변화가 예고되어 교육의 질을 업그레이드 할 것입니다.
 
학생들의 수준이 어느정도인지 알지 못하고 교육을 한다는 것은 어리석은 일이기에 제자들의 피드백자료와 출발점행동을 찾기에 꼭 필요합니다.
 
미국,영국,일본에서도전국학력고사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다만 학업성취도 비중을 교사들은 크게 느끼지 않고 있고 지역간,학교간 학력을 비교하는것보다는 제자개인에게 초점이 맞추어져 피드백이 필요하다 생각됩니다.
 
또한 학업성취정도가 개인별로 누가기록되어 평가포트폴리오를 통하여 성적의 질적관리가 필요할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평가 때문에 인성교육의 실종은 예방되어야 할 것입니다.

건국60년 동안 실시한 관습적 교육방법과 관습적교단용어를 학부모가 무릎을 탁 칠만한 충남교육정책으로 공약한 21c창의적 교육경영·스와트인재경영을 시행하고 부정부패, 검은돈의 유혹에서을 물리치도록 하겠습니다.
 
또한 전국학력최하위의 불명예를 털어내고 충남교육이 대한민국 교육의 모델로 자리 잡을 것입니다. 충남교육 가족이 쌓아 올린 교육의 금자탑을 다시 구축하기 위하여 노력하겠습니다.

목록 맨위로 이전글 다음글

덧글쓰기

총 덧글수 : 0

213


학생신문 Section


홈으로 위로